Magazine J

SK baseball supporters
저작자 표시변경 금지 by _Gene_

저 수많은 관중들과 나 그리고 이 글을 읽고 있는 당신이 원하는 것은 프로야구 선수들이 그라운드에서 당당하게 누비는것을 원한다.

물론 그 선수들이 보다 나은 환경에서 뛰길 바란다. 또한 프로야구 선수 권익을 위한 제도 개선을 바라며, 선수 노조가 생겨서 그게 가능하다면 노조설립은 찬성이다.

노조설립을 원하는 몇가지 이유를 꼽자면...

■ FA제도의 규제 완화
우리나라 FA제도를 좀 살펴보자면...http://edolkey.tistory.com/335 를 참조하면...

9시간이상 뛴 선수에게 자격 부여 및 4년마다 한번씩 신청가능, 다년계약 금지 등이있다.

개인적으로 군복무를 해야하는 현실을 감안할때 7년 혹은 그 이하로 낮춰야한다.

FA 먹튀가 왜 많이 생긴다고 생각하시나요? 바로 전성기를 지난 선수들이 FA로 풀리기때문이다.

물론 20대에 FA 자격을 얻고도 유래없는 먹튀로 아직까지 소문이 자자한 "홍연우"선수도있다.

허나 20대에 FA 나간 선수와 30대에 나간선수중 누가 먹튀가 될 확률이 높은가에 대한 질문을 한다면 다들 30대가 더 높다고 할 것이다.


또한 가장 고쳐야할 규정중 하나가 바로 4년마다 한번씩 신청가능하면서도 다년계약이 금지되었다는 점이다.

결국 구단이 막장짓을 한다면 첫해연봉만 그럴싸하게 올려주고 나머지는 최대치로 깎아준다면...?

선수는 불만있으면 팀을 떠나야하고 팀에서는 조치를 취한다면 영영 오갈데 없는 신세가 되는게 한국 프로야구 규정이다.

바꼈으면 하는 FA제도 요약

- FA취득 기간 완화 : 9년 => 7년 => ??
- FA 보상 완화  : 보상선수 or 현금 => 현금은 제외한 다른 방법
- FA 재취득 기간 삭제 : 4년 => ?? => 1년
- FA 취득 방식 변경 : 신청제 => 신청시 취득 + 일정기간까지 연봉협상 미완료시 자동 취득
- 다년 계약 인정

■ 선수 권익을 위한 노조

- 경기장 안전시설 개선
- 선수 퇴직연금 및 노후대책 확보


등등...

가장 중요하지만 제가 놓친 부분들도 많을거라 생각합니다.






하지만 지금은 때가 아닙니다. The Timeing is NOT now!


왜냐...

1. 지금 파업도 불사하겠다는 뜻입니까?

2. Off 시즌때는 선수노조 운도 안띄워 놓고 개막한다음 노조 만들자고 하는건 무슨 의도입니까?

두가지 만으로도 충분이 납득이  갈 거라고 생각합니다.

물.론. 제가 지금 노조 자체를 반대하는게 아닙니다.

오프시즌때 뭐하고 이제 운을 띄우냐는 것입니다.

그것도 경기도 출전 안하고 있는 손민한이...

어째 선수가 유니폼 입고 공던지는 기사를 더 많이 접해야하는데...

손민한 선수는 일반 사복입고 마이크 앞에서 기자회견 하는 사진을 더 많이 접하고 있는 실정입니다.



히어로즈 김시진 감독의 인터뷰에 따르면...(인터뷰기사 참조)

히어로즈 김시진 감독은 6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진행된 '2009 CJ마구마구 프로야구' KIA와의 홈경기를 앞두고 선수협의 노조설립에 대해 이야기가 나오자 "우리 팀의 경우 선수들이 자신의 권익을 위해 노력한다는데 그걸 반대한다고 말하기도 어렵고, 그렇다고 해서 찬성할 수도 없는 노릇이다"라며 운을 뗐다.

김감독은 "우리팀은 현재 스폰서도 없는 상황이라서 만일 선수협 노조가 생긴다면 어떤 기업이 좋아할까 하는 생각이 든다"면서도 "그런데 스폰서가 없이 선수들이 경기를 해 나가고 있는 상황에서 스스로의 권익을 찾겠다는데 말리기도 곤란하고, 참 어려운 일인 것 같다"고 말했다.
김감독은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만일 노조를 하려 했다면 지난 시즌 종료후이번 시즌 종료후에 해야지 지금처럼 한창 시즌 중에 한다는 것은 시기적으로 좋지 않다고 본다"며 의견을 덧붙이기도 했다.


물론 감독님들도 선수 출신입니다. 무작정 반대할 수 없는 노릇이고 그런 감독도 못봤습니다.

허나 김시진 감독님 말처럼 지난 시즌 종료후에 시작하고 여태까지 매듭을 못지어서 질질 끈게 아니라면 이번 시즌 종료후에 했어야한다는데 저도 공감합니다.

흔히들 이야기하죠...『모양새가 좋지 않다.』바로 이 경우를 두고 하는 말 같습니다.

만일 시즌 후에 다시 선수 노조를 논의한다면 팬들도 두 손 들고 환영 할 것입니다.

어짜피 우리 팬들은 손민한선수 그리고 나머지 모든 선수들의 팬이지

롯데,삼성,LG,두산,기아,SK,한화등 기업의 팬이 아닙니다.


선수 여러분 조금만 참아주세요

저와 모든 팬들은 언제나 여러분의 편이니까요...



※ 내용상 수정되어야할 부분이나 공감 또는 비공감하는 부분은 댓글로 이야기 나눠주세요.

또한 다른 의견이나 비슷한 내용의 글은 트랙백으로 남겨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지나가면서.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 파업도 불사해야 합니다.
    2. 어느시기에 진행해야 합니까?

    항상 선수협이 만들어지고 진행되기까지
    얼마나 많은 선수들에 대한 비합리적인 처사가 많았나요.

    항상 선수협이 이슈로 떠오를때
    그 중심에 있었던 선수는 자의든 타의든
    항상 그라운드 밖에 서 있었습니다.

    지금 손민한 선수 또한
    저는 이러한 모습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지금 이 인기있는 시기에
    선수협 문제를 매조지하지 못한다면
    언제하겠습니까.

    선수협 문제를 풀어야
    더욱 안정적인 프로야구를 볼수있습니다.

    2009.05.14 08:41
    • Favicon of https://magazinej.tistory.com BlogIcon 기자 J  댓글주소  수정/삭제

      물론 다 인정하지만 제가 왜 하필 지금인가? 라고 주장하는 이유는 시즌전에는 이런 이야기가 전혀 없었다는것이죠 시즌 전부터 끌어온 이야기라면 당연히 파업도 불사하는게 맞습니다. 하지만 그런게 아니라 시즌중에 불쑥 들고 나온 이야기지요... 어느시기에 진행해야하냐구요? 그렇다고 시즌중에 하는것도 옳지않죠...수능몇일 앞두고 이거 안해주면 나 수능 안봐 이러는 학생도 아니고...이게 무슨일인가 싶네요...

      2009.05.14 09:29 신고
  2. Favicon of http://cinemate.tistory.com/ BlogIcon 강백약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선수협에서 '파업도 불사하겠다'고 말한적은 없습니다. 메이저리그 선수노조가 파업했었던 94년때문에 그러신지 모르지만, '노조=파업'이라고 생각하시면 안됩니다.

    KBO는 이제껏 선수협을 대화파트너로 인정한 적이 단 한번도 없습니다. 그래놓고는 이번에 노조만들겠다고하니까 노조만들지말고 대화로 해결하자고 구라치고있죠. 그러면서 오히려 과거에 선수협을 가장 박해했던 인사를 신임사무총장으로 내정하고 있습니다. 내가 선수여도 KBO는 못믿을거 같네요.

    대신에 노조를 만들면 KBO는 거의 의무적으로 대화의 장에 노조를 불러야만 합니다.


    왜 하필 지금이냐구요? 그럼 언제할까요? 오프시즌때?
    오프시즌때에는 무슨 겨울잠자거나 맨날 노는줄 아십니까?
    팀별로 마무리훈련도 하고, 해외전지훈련도 나갑니다. 선수들이 모여서 논의하는게 힘들기는 매한가지인거죠.

    선수들도 노조를 만들때, 좀더 유리한 시기와 조건을 고를 자유는 있습니다. 어쩌면 그게 지금일수도 있고요.
    지금 노조만든다고 해서, 선수들이 야구를 안하나요? 파업예고라도 했습니까??
    다들 성실하게 야구 잘하고 있고, 손민한 선수도 꾸준히 몸만들고 있습니다.

    노조창설 선언했다고 해서 야구팬이나 야구인들에게 피해를 준것도 없는데
    '왜 하필 지금인가?'라는 질문은 무의미하다고 봅니다.

    그럼 과연 언제했어야했나요? 오프시즌에 하면 대체 뭐가 더 낫죠???

    2009.05.18 14:41
    • Favicon of https://magazinej.tistory.com BlogIcon 기자 J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 글을 쓴지도 얼추 보름가까이 지났네요...손민한선수의 처신덕에 다소 격하게 반응한것은 사실이지만 어떤말을 하더라도 틀린말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시기가 시기인만큼 잡음이나게 마련이지요...

      오늘 손민한 선수의 인터뷰를 기사로 접했는데...제가 생각하는것보다는 길게 호흡을 갖고 처신하는것 같더군요 그리고 생각보다는 체계적이구요...

      뭐 파업을 하더라도 그냥 무작정 파업한다는 태도는 분명 아니라는것을 확인했습니다. 그리고 그때 그 기자회견은 오늘 내일 당장 하자는게 아니라 그냥 신호탄에 불과한 일이라는 생각이 들었구요...

      일이 어떤 방향으로 가던지 팬의 입장으로 좋은 방향으로 해결되었으면 좋겠습니다.

      2009.05.19 08:50 신고

1 ··· 117 118 119 120 121 122 123 
tistory!get rss Tistory Tistory 가입하기!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831)
Sports칼럼 (656)
연예칼럼 (932)
생활 (186)
Money (39)
먹거리 (4)
꼼지락거리기 (6)
바깥나들이 (5)

달력

«   2021/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