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gazine J


김다울 왕따, “난 왕따 였다. 나를 이해해 주는 사람이 없었다”



김다울 왕따, 안타까움 더해...

김다올은 지난 달 21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올리브의 ‘올리브쇼 시즌3’에서 “나는 문제아였다. 나를 이해해 주는 사람은 없었다. 학교에서는 왕따였다”며 “지금껏 살아오면서 내가 어떤 행동을 하면 사람들은 ‘쟤 왜 저래?’라고 했다”고 쓸쓸한 학창시절을 보낸 사연을 털어와 네티즌들의 안타까움을 더 사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김다울은 89년생으로 우리나라 나이로 21살의 나이로 세계 최정상급 모델로 활동중이다.

특히 최근에는 샤넬 코쿤라인의 모델로 발탁되었고 촬영까지 마친상태라 더욱 안타깝게 하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tistory!get rss Tistory Tistory 가입하기!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831)
Sports칼럼 (656)
연예칼럼 (932)
생활 (186)
Money (39)
먹거리 (4)
꼼지락거리기 (6)
바깥나들이 (5)

달력

«   2021/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